FANDOM


시즌2 에피소드 It Came From the Nightosphere(아빠와 딸)에서 나온 노래. 북미판 마셀린이 10대 후반 ~ 20대 초반 연령대의 느낌으로 목소리를 낸다면, 한국판 마르셀린은 10대 초중반의 청소년 같은 목소리를 낸다. 그덕에 이 유치한 가사의 노래가 더 애절한 느낌으로 다가온다. 정말로 아빠의 사랑을 갈구하는 딸 같은 느낌이다. 어쩌면 한국어판의 시청 연령이 타국보다 낮은 것이 빛을 발하는 거의 유일한 사례가 아닐까 싶다.[1] 이 노래는 해당 스토리의 핵심적인 내용을 담고 있다. 그 뿐만 아니라 어드벤처 타임 내에서도 유독 호평을 받는 레베카 슈거의 첫번째 노래이다. 제법 기념비적인 노래. 해당 노래의 인기를 감안한 것인지 The Adventure Time Encyclopaedia이라는 책에 가사가 수록되어 있다. [2]


한국어판Edit

노래 가사

아빠 내 감자튀김 왜 드셨나요
그건 내가 산건데
그래서 그건 내껀데
하지만 아빤 몽땅 드셨죠
그래서 난 울고 말았죠
아빠 날 사랑하긴 하나요
마음을 보여주세요
안 그럼 알 수 없어요
무슨 아빠가 뺏어 먹나요
내 눈 똑바로 못 보겠죠
내 눈에 맺힌 눈물을 봤다면
아빠도 슬펐을까요

북미판Edit

Adventure Time Fries Song – Toon Tunes Song Cartoon Network00:51

Adventure Time Fries Song – Toon Tunes Song Cartoon Network

Fry Song

노래 가사

Daddy, why did you eat my fries?
I bought them, and they were mine.
But you ate them, yeah, you ate my fries.
And I cried, but you didn't see me cry.
Daddy, do you even love me?
Well, I wish you'd show it,
'Cause I wouldn't know it.
What kind of dad eats his daughter's fries,
And doesn't even look her in the eyes?
Daddy, there were tears there.
If you saw them would you even care?

풀버젼?Edit

방영되지는 않은 '원곡'의 담은 듯한 형태. 애니메이션에서 나온 부분은 노래의 후반부였다. 그런데 전반부는 중요 설정이 담겨 있다. 제법 이야기가 많이 진행된 지금은 마셀린이 핸슨의 딸이라는 게 확실하다. 그러나 시즌2가 나왔을 땐 아직 이야기가 초반부라서 밝혀진 게 별로 없었다. 그탓에 이런저런 추측이 난무했었고, 그렇게 나온 가설 중에 하나는 마셀린이 핸슨의 입양아가 아닐까 하는 것이었다. 왜 그런 생각이 나왔냐면 마셀린은 흡혈귀인데 핸슨은 악마라 종족의 차이가 있었기 때문이다. 사실 지금까지도 마셀린이 흡혈귀가 된 시점에 대해선 확실하게 비쳐진 바가 없지만 적어도 이 노래 가사의 전반부가 알려주는 정보도 제법 중요했던 것이다. 이 부분에 대해서 레베카 슈거가 직접 설명한 포스팅이 있다. 동영상은 이 노래를 작곡한 레베카가 직접 부른 것이다. 어차피 방송에 나오진 않았지만 만약 마셀린이 전곡을 다 부르는 것과 방송된 짧은 판은 받아들이기에 따라 제법 분위기가 다르다. 감자튀김 먹은 것만 따지는 건 그냥 귀여운 투정 같다. 그런데 자신의 출신 내력부터 따지는 건 정말로 애정결핍에 가까워 보이기 때문이다.

Rebecca Sugar - Fry Song (Lyrics)01:23

Rebecca Sugar - Fry Song (Lyrics)

Marceline's Song written by Rebecca Sugar01:32

Marceline's Song written by Rebecca Sugar

노래 가사

Daddy, why did you leave me?
You created me,
So don't you wanna see me?
Daddy, why did you make me?
If you're not gonna take me
To get a burger and shakey?
My cursed blood is your cursed blood,
Come on back and be my bud.
I can count your visits on my fingertips.
Come back and give me presents from your business trips.
Daddy why did you father me,
If all you wanna do is bother me?
Don't you know that I love you?
When I only wanna see more of you.
Daddy, why did you eat my fries?
I bought them, and they were mine.
But you ate them, you ate my fries.
And I cried, but you didn't see me cry.
Daddy, do you even love me?
Well I wish you'd show it,
Because I wouldn't know it.
What kind of dad eats his daughter's fries?
And doesn't even look her in the eyes?
Daddy there were tears there.
If you saw them would you even care?

아이스킹ver?Edit

한 번도 아니고 두 번 불렀다. 첫번째는 Holly Jolly Secrets Part II, 두번째는 I Remember You에서 나온다. 첫번째 노래는 마셀린이 부른 것과 같지만 조금 더 짧다. 두번째 노래는 가사가 좀 바뀌었는데 노래를 듣는 대상이 권터이다. 그 뿐만 아니라 가사에서 동사 부분이 'gunt'로 바뀌어 있다. 과거형(gunted), 3인칭단수형(gunts), 동사원형(gunt)등 아주 다양하게 나온다. 첫번째나 두번째나 듣는 사람들이 거의 벙쪄서 마비 상태가 되는 건 마찬가지였다. 다만 'Gunter, do you even love me?'라고 가사에 깨알같이 권터가 하트로 화답하는 게 묘미.

감자튀김송00:24

감자튀김송

감자튀김송-000:23

감자튀김송-0

노래 가사

Gunter, why did you gunt my fries?
I gunted them, and they were mine.
What kind of gunt gunts his Gunter's fries,
And doesn't even gunt him in the eyes?
Gunter, there were tears there.
If you gunted them, would you even care?
Gunter, do you even love me?



  1. 북미판은 12세인데 한국은 유달리 7세이다.
  2. 이 책의 저자는 핸슨 애버디어로 되어있다. 현실상의 실제 저자는 마틴 올슨인데, 그는 실제로 마셀린의 성우인 올리비아 올슨의 부친이자 헌슨의 성우.

Ad blocker interference detected!


Wikia is a free-to-use site that makes money from advertising. We have a modified experience for viewers using ad blockers

Wikia is not accessible if you’ve made further modifications. Remove the custom ad blocker rule(s) and the page will load as expected.

Also on FANDOM

Random Wiki